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남 서남권 섬·해양 관광 중심지로 육성

송고시간2019-01-09 15:24

전남도·목포·무안·신안과 관광협의체 구성

신안 천사대교
신안 천사대교

[신안군 제공]

(무안=연합뉴스) 여운창 기자 = 전남도는 목포시·신안군·무안군과 관광협의체를 구성해 서남권 공동 관광상품을 개발하고 홍보마케팅도 함께 펼치기로 했다고 9일 밝혔다.

올해 3월 신안 천사대교·4월 목포 해상케이블카 개통 등 섬·해양관광 인프라가 확충되고, 무안공항 국제 정기노선도 증가하면서 전남 서남권 관광 여건이 크게 개선된 데 따른 것이다.

서남권 관광자원 개발사업으로는 신안 천사대교·목포 해상케이블카·자은도 해양복합시설인 신안 아일랜드·안좌도 테마공원·1004타워·칠산대교(무안 해제~영광) 건립 공사 등이 추진되고 있다.

새로운 관광수요에 대비하기 위해 신안 팔금·암태 선착장에 푸드트럭 특화 거리 조성, 신안 중부권 임시버스 환승장 설치, 암태 오도 폐항을 활용한 경관 카페 설치 사업도 하고 있다.

관광협의체는 이 같은 기존 관광자원 개발사업을 바탕으로 갯벌·해수욕장·해양레저 등 서남권 특화 관광자원과 고유 문화자원을 조사하고 해양관광 콘텐츠 개발에 나선다.

또 무안공항을 활용한 항공·해양 연계 관광상품을 다양화하는 등 공동 마케팅도 적극적으로 펼친다.

특히 서남권의 매력을 극대화한 차별화된 관광 체험상품을 개발해 올해 상반기 선보일 예정이다.

대표상품으로 ▲ 암태도~천사대교~목포해상케이블카~고하도 경유상품(섬&썸여행) ▲ 목포 해상케이블카와 신안 세일요트 체험상품(SKY&SEA투어) ▲ 올해 말 개통 예정인 무안 해제~영광 간 칠산대교 해안 일주 관광상품 ▲ 어촌체험 마을·갯벌 염전체험·해산물 맛집 투어 등이다.

서남권 관광이슈를 반영해 권역별 실시간 공동상품을 개발하고 여행사 팸투어·여행상품 온라인 판매·UCC 관광 영상 공모전 등도 마련한다.

김명원 전남도 관광문화체육국장은 "특화된 여행상품과 이벤트를 토대로 해 전남 서남권을 전 국민이 찾는 섬 해양관광의 중심지로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bet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