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박수근 정물화부터 권진규 자소상까지…'우리가 사랑한 그림'

롯데갤러리 인천터미널점서 고려대박물관 근현대미술품 컬렉션展
박수근, 복숭아, 캔버스에 유채, 50×28cm, 1957년경
박수근, 복숭아, 캔버스에 유채, 50×28cm, 1957년경[롯데갤러리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기자 = 롯데백화점은 이달 초 개관한 롯데갤러리 인천터미널점에서 고려대박물관 컬렉션 전 '한국 근현대미술 특별전: 우리가 사랑한 그림'을 선보인다고 9일 밝혔다.

출품작 60여 점은 고려대박물관이 1970년대 초 집중적으로 수집한 근현대미술품 1천여점 중 선별한 것들이다.

달과 산을 단순한 형태와 특유의 푸른 색조로 표현한 김환기 '월광'(1959), 두 아들을 그리워하는 마음을 담은 듯한 이중섭의 '꽃과 노란 어린이'(1955), 박수근의 보기 드문 정물화 '복숭아'(1957년 추정)가 전시된다.

권진규, 자소상, 테라코타에 채색, 47.5×38×20cm, 1969∼1970
권진규, 자소상, 테라코타에 채색, 47.5×38×20cm, 1969∼1970[롯데갤러리 제공]

극사실 물방울 그림으로 유명한 김창열 '대한민국', 배꽃이 흩날리는 풍경을 담은 이대원 '농원'(1980), 절제된 긴장감과 정적인 인간상을 보여주는 권진규 조각 '자소상'(1969~1970)도 만날 수 있다.

이 밖에 강요배, 남관, 서세옥, 윤명로, 이성자, 장욱진, 천경자, 최영림 등 한국 근현대 미술을 주도했던 작가들 작품이 전시된다.

인천터미널점 전시는 다음 달 24일까지. 청량리점(3월 1∼24일)과 광복점(3월 29일∼4월 21일)에서도 같은 전시가 이어진다.

이대원, 농원, 캔버스에 유채, 161x110.5cm, 1980
이대원, 농원, 캔버스에 유채, 161x110.5cm, 1980[롯데갤러리 제공]

air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1/09 10: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