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 금융중심지 문현금융단지 기술창업 메카로 육성

송고시간2019-01-09 07:49

창업 플랫폼 'IBK창공' 구축…핀테크·블록체인 중심

문현금융단지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문현금융단지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부산 문현금융중심지가 핀테크, 블록체인 등 기술창업기업 메카로 거듭난다.

부산시는 문현금융단지를 파생 해양금융 특구로 만들어 신생 벤처기업을 육성하고, 외국기업도 유치해 글로벌 금융허브로 키워나가겠다고 9일 밝혔다.

시는 이날 오후 한국거래소, IBK기업은행 등과 창업 초기 벤처기업 발굴 및 성장을 지원하는 'IBK창공(創工) 부산센터' 구축을 위한 협약식을 한다.

올해 상반기 중 문을 여는 IBK창공 부산센터는 문현금융단지에 본사를 둔 한국거래소가 공간을 제공하고 IBK기업은행이 운영비를 투자하는 창업 육성 플랫폼이다.

시는 IBK 창공 조성을 계기로 문현금융단지에 핀테크와 블록체인을 중심으로 한 금융기술기업 클러스터를 구축해 금융기술 경쟁력을 확보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현재 3천200억원 규모인 창업투자펀드를 2022년까지 5천억원으로 확대해 금융지원을 강화하기로 했다.

시는 금융중심지 지정 10주년인 올해를 '부산금융중심지 재도약을 위한 원년'으로 정하고 문현금융단지 부산국제금융센터(BIFC)에 '부산형 TIPS(민간투자주도형창업지원센터) 타운' 조성 등 금융기술기업 클러스터를 구축하기로 했다.

신북방·신남방 정책과 연계해 중국·일본·동남아·러시아계 금융회사를 유치하는 등 지역 금융산업을 강화한다.

josep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