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주 제2공항 반대천막 재설치…원희룡 도청진입 애먹기도(종합)

재설치된 제2공항 반대 농성 천막
재설치된 제2공항 반대 농성 천막(제주=연합뉴스) 백나용 기자 = 제2공항 건설을 반대하는 주민과 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이 8일 제주도청 앞에 재설치한 농성 천막. dragon.me@yna.co.kr

(제주=연합뉴스) 전지혜 백나용 기자 = 강제철거된 제주 제2공항 반대 농성 천막이 철거된 지 반나절도 채 지나지 않아 다시 설치됐다.

제주 제2공항을 반대하는 시민들과 녹색당 등 30여명은 지난 7일 오후 8시께 제주시 직원들이 자리를 비운 틈을 이용해 도청앞 인도에 텐트와 천막 등을 기습적으로 다시 설치했다.

앞서 제주시는 이날 낮 제2공항 건설 전면 재검토를 촉구하며 단식농성에 돌입한 서귀포시 성산읍 주민 김경배(50)씨와 이를 지지하는 시민들이 제주도청 앞 인도에 설치한 텐트·천막 3동에 대해 행정대집행을 강행했다.

시는 30여분 간의 철거작업 끝에 텐트와 천막을 들어냈다.

재설치된 제2공항 반대 농성 천막
재설치된 제2공항 반대 농성 천막(제주=연합뉴스) 백나용 기자 = 제2공항 건설을 반대하는 주민과 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이 8일 제주도청 앞에 재설치한 농성 천막. dragon.me@yna.co.kr

그러나 시가 강제철거를 집행한 지 반나절도 지나지 않아 또다시 같은 장소에 농성 텐트와 천막이 들어섰다.

제2공항 건설을 반대하는 시민들은 계속해서 천막농성 등을 이어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와 별개로 제주도청 1청사 현관 계단에서 원희룡 제주지사의 공개면담을 요구하며 농성 중인 시민 10여 명도 강제 퇴거 조치에 불응하고 또다시 연좌시위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8일 오후에는 원 지사가 외출후 도청으로 들어오는 과정에서 현관 계단의 연좌시위 참가자들과 맞닥뜨리면서 소동이 일기도 했다.

농성자들은 원 지사가 현관 계단에 깔린 제2공항 반대 현수막과 피켓 등을 밟으며 계단을 오르자 "원지사 퇴진하라"는 등의 구호를 외치며 항의했고 곧 도청 직원들과 자치경찰, 취재진까지 뒤엉키면서 현관이 아수라장이 됐다.

어렵게 제주도청 들어서는 원희룡 지사
어렵게 제주도청 들어서는 원희룡 지사(제주=연합뉴스) 전지혜 기자 = 원희룡 제주지사가 8일 오후 제주도청 현관 앞 제2공항 반대 농성 참가자 등의 항의를 받으며 도청 안으로 어렵게 진입하고 있다. atoz@yna.co.kr

원 지사는 "여기는 도민과 민원인들이 출입하는 곳입니다. 통행을 방해하지 마세요"라고 수차례 말하며 어렵게 도청 안으로 들어갔다.

이날 낮에도 원 지사가 탄 차량 앞을 농성자들이 가로막는 등 소동이 일었다.

한편 제주시는 물리적 충돌이 일어날 가능성 때문에 또다시 행정대집행을 단행하기 부담스럽다는 입장을 내비쳤다.

실제 지난 7일 농성 천막을 철거하는 과정에서 제2공항을 반대하는 시민과 공무원 간 고성이 오가고 몸싸움이 일어나는 등 충돌을 빚었다.

강제철거를 막기 위해 천막 위에 올라가 있던 농성자가 천막이 해체되면서 2m 높이에서 떨어지는 상황도 발생했다. 또 일부는 충돌 과정에서 탈진하기도 했다.

철거되는 제주도청 앞 농성천막
철거되는 제주도청 앞 농성천막(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제주시청 직원들이 지난 7일 오후 제주도청 앞에 설치된 제2공항 반대 농성 천막 등에 대한 행정대집행에 나서 천막을 들어내고 있다. jihopark@yna.co.kr

이와 관련, 각종 고소·고발도 잇따르고 있다.

제주녹색당은 이날 오전 원 지사와 고희범 시장, 강제철거 현장 지휘 공무원과 이에 적극적으로 가담한 공무원 등을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 위반으로 검찰에 고소했다.

녹색당은 이들이 천막을 강제 철거하면서 평화로운 집회를 방해받았다고 주장하며 고소장을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도청은 지난 6일 현관 계단을 무단으로 점거해 농성해 온 10여명에 대해 공공청사 무단 점거와 공무집행방해, 불법 시위 및 불법 홍보물 부착 등을 이유로 제주서부경찰서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어렵게 제주도청 들어서는 원희룡 지사
어렵게 제주도청 들어서는 원희룡 지사(제주=연합뉴스) 전지혜 기자 = 원희룡 제주지사가 8일 오후 제주도청 현관 앞에서 제2공항 반대 농성 참가자 등의 항의를 받으며 도청 안으로 어렵게 진입하고 있다. atoz@yna.co.kr

dragon.m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1/08 17:5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