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두환 재판 방청권 배부…7일 광주지법서 두 번째 재판

송고시간2019-01-04 11:32

전두환 재판 방청권 응모
전두환 재판 방청권 응모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4일 오전 광주 동구 광주지법 대회의실에서 전두환 전 대통령의 사자명예훼손 재판 방청권 응모·추첨이 진행되고 있다. iny@yna.co.kr

(광주=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법원이 오는 7일 예정인 전두환(87) 전 대통령 사자명예훼손 사건 두 번째 재판의 방청권을 사전 배부했다.

4일 광주지법 6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방청권 응모·추첨 현장에는 총 33명이 방청권을 신청했다.

법원은 방청이 허용된 좌석(75석)보다 더 적은 인원이 신청함에 따라 별도의 추첨 절차를 거치지 않고 방청권을 배부했다.

이날 방청권을 확보하지 못한 방청객은 재판 당일 남은 좌석에 한해 선착순으로 입장할 수 있다.

법원 관계자는 "법정 질서 유지를 위해 방청권을 미리 교부하기로 했으나 피고인이 알츠하이머 질환을 이유로 첫 재판에 출석하지 않는 등 이번에도 출석하지 않을 것이라는 예상이 있어 신청자가 많지 않았던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현장을 찾은 시민들은 전씨가 재판에서 반성하는 모습을 보기 위해, 또는 광주시민으로서 과거의 학살 행위와 이를 부인하는 태도에 분노해 직접 그 모습을 보려고 방청 신청을 하러 왔다고 말했다.

전씨 재판의 두 번째 공판기일은 7일 오후 2시 30분 광주지법 201호 법정에서 형사8단독 김호석 판사 심리로 진행된다.

전두환 재판 방청권 받으려는 시민들
전두환 재판 방청권 받으려는 시민들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4일 오전 광주 동구 광주지법 대회의실에서 시민들이 전두환 전 대통령의 사자명예훼손 재판을 방청하기 위한 추첨에 응모하고 있다. iny@yna.co.kr

areu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