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태우, 2일째 검찰 출석…"박형철 외 靑 인사 추가고발 안 해"

송고시간2019-01-04 11:14

'환경부 블랙리스트 피해' 환경산업기술원 전 본부장 검찰 출석

김태우 수사관에 쏠린 눈
김태우 수사관에 쏠린 눈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청와대가 민간인을 사찰하고 여권 유력 인사의 비리 첩보를 알고도 조치를 하지 않았다고 주장해온 김태우 수사관이 3일 오전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를 받기 위해 서울 송파구 서울동부지검으로 들어서며 취재진의 질문을 받고 있다. 2019.1.3 see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래원 기자 = 청와대 특별감찰반의 민간인 사찰 의혹과 여권 주요 인사 비리 첩보 의혹을 제기한 김태우 수사관이 4일 이틀째 검찰에 출석했다.

서울동부지검 형사6부(주진우 부장검사)는 이날 오전 10시 김 수사관을 참고인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 중이다. 전날 9시간 반 동안 조사를 받고 귀가한 지 하루 만이다.

김 수사관은 전날 현관 앞에 설치된 포토라인에서 "청와대의 범죄행위가 낱낱이 밝혀지기를 기대한다"며 심경을 토로했던 것과 달리 이날은 다른 통로를 이용해 취재진과 접촉 없이 조사실로 향했다.

김 수사관의 변호를 맡은 이동찬 변호사는 조사실을 향하던 중 기자들을 만나 "김 수사관이 겸허하고 담담하게 사실관계를 확인하는 중"이라며 "수사에 적극적이고 성실하게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김태우,청와대 특별감찰반 의혹 제기 (PG)
김태우,청와대 특별감찰반 의혹 제기 (PG)

[최자윤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이 변호사는 또 "과민반응일 수 있지만, 청와대를 추가 압수수색 할 필요성을 계속 얘기해왔는데 오늘 보니까 (검찰이) 김 수사관의 사무실을 압수수색했다"며 "본인(김 수사관)이 주목을 많이 받고 있고, 부담을 크게 느낀다"고 전했다.

김 수사관은 의혹을 폭로하는 과정에서 청와대 내부 기밀을 유출한 혐의(공무상 비밀누설)로 수원지검 형사1부 수사를 받고 있는데, 이 일로 지난달 31일 김 수사관이 쓰던 서울중앙지검 사무실이 압수수색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변호사는 또 박형철 청와대 반부패비서관 고발에 대해 "고발장 제출 시기를 조율하는 중"이라고 말했다. 다른 청와대 고위직 인사들에 대해선 "추가로 고발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검찰은 이날부터 본격적으로 김 수사관을 상대로 청와대에서 민간인 사찰 등이 이뤄졌는지 확인하고 그 근거를 조사할 방침이다.

이 변호사는 전날 김 수사관의 진술 내용을 두고 "초기 단계라서 청와대에서 김 수사관이 맡은 업무에 관해 주로 진술했다"며 "이제 본론에 들어갈 것 같은데 하루로 끝나지 않을 것 같다"고 설명했다.

질문 답하는 김정주 전 환경기술본부장
질문 답하는 김정주 전 환경기술본부장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김정주 전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환경기술본부장이 4일 오전 서울 송파구 동부지검에서 '환경부 블랙리스트 의혹' 고발사건과 관련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받기 위해 출석,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19.1.4 jieunlee@yna.co.kr

한편 검찰은 자신이 현 정부의 '환경부 블랙리스트' 피해자라고 주장해온 김정주 환경산업기술원 전 본부장을 참고인으로 소환해 조사 중이다.

자유한국당은 지난달 31일 국회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김 전 본부장의 녹취록을 재생하면서 "(블랙리스트 때문에) 그만둔 사람"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은 김 전 본부장이 3년 임기를 정상적으로 마친 사람이라고 답했고, 여당은 김 전 본부장이 새누리당(한국당 전신) 국회의원 비례대표 후보였던 점을 지적하며 맞받았다.

김 전 본부장은 이날 기자들을 만나 "중요한 것은 임기를 채웠다는 사실이 아니라 임기 중간에 문재인 정부가 들어서면서 사퇴 압력이 가해졌다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김태우 "청와대 범죄행위 낱낱이 밝혀지길 기대"…검찰 출석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ImmnuiFND_U

o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