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북도, 한옥 신·증축 때 보조금 최대 4천만원 지원

송고시간2019-01-04 10:33

올해 10채 선정…"한옥산업 활성화 목적"

경북도청 신도시 한옥마을
경북도청 신도시 한옥마을

[경북도 제공]

(안동=연합뉴스) 박순기 기자 = 경북도는 올해 한옥을 신·증축할 경우 4천만원까지 보조금을 지원한다고 4일 밝혔다.

한옥 건립으로 건축문화 경쟁력을 강화하고 한옥산업의 활성화를 위해서다.

이에 따라 오는 21일까지 신청서를 받아 10채를 선정한 뒤 보조금을 지원할 방침이다.

도내 주민등록을 두고 거주하는 사람이 바닥면적 60㎡ 이상 한옥을 신·증축하면 총공사비의 2분의 1 범위에서 최대 4천만원까지 보조금을 신청할 수 있다.

다만 신청서 제출 이전에 착공하면 안 되고, 완공 후 5년 이내 철거 또는 용도변경 할 경우 보조금을 회수 조치한다.

경북도는 2016년 11채, 2017년 35채, 지난해 35채에 한옥 보조금을 지원했다.

이밖에 건축비를 낮추고 편리성을 높인 '경북형 한옥 표준설계도서' 32점을 보급해 도민이 쉽게 한옥을 지을 수 있도록 했다.

강성식 경북도 건축디자인과장은 "건축자산의 꾸준한 보존과 활용을 위해 한옥 등 건축자산 진흥법에 따라 보조금을 지원한다"며 "한옥 관련 신공법, 자재, 업체 등 다양한 정보를 도청 홈페이지에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park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