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손학규 "文대통령 '정책기조 유지' 신년인사 안타깝다"

송고시간2019-01-04 10:52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이은정 기자 =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는 4일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인사에 대해 "국정의 새로운 비전은 보이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손 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 및 확대간부회의에서 "안보와 평화 대신 경제를 주제로 내세우며 기업의 투자를 강조했지만 울림이 없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손 대표는 "기본적 정책 기조에 변화가 없다는 점은 대단히 안타깝다"면서 "신년하례 장소를 중소기업을 중시한다는 뜻에서 중소기업회관으로 잡고 또 경제를 중시한다는 뜻에서 4대 기업 총수를 불렀지만 새로운 감흥이 없었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불통의 정치를 끝내야 한다. 그래서 정치개혁이 필요하고, 선거제도 개혁이 첫걸음"이라며 "연동형 비례대표제(정당득표율에 정비례하는 의석배분 선거제도)를 통해 국민의 뜻을 받드는 국회를 구성하고, 민주주의를 한 단계 높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발언하는 손학규 대표
발언하는 손학규 대표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가 4일 국회에서 열린 제50차 최고위원회의 및 확대간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9.1.4 jjaeck9@yna.co.kr

jesus786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