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하나금투 "SK네트웍스, 렌털 중심 증익 기대…목표가↑"

송고시간2019-01-04 09:01

(서울=연합뉴스) 권수현 기자 = 하나금융투자는 4일 SK네트웍스[001740]가 올해 신규 렌털 사업을 중심으로 이익이 본격적으로 증가할 것이라며 목표주가를 6천500원에서 7천500원으로 상향 조정하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유재선 연구원은 "SK네트웍스가 지난 2일자로 AJ렌터카[068400] 지분 취득을 마무리했다"며 "그간 잦은 사업부 개편으로 실적 믿음이 약했지만, AJ렌터카 인수를 기점으로 포트폴리오가 안착해 앞으로 연간 2천억원 이상의 영업이익을 낼 수 있는 체력을 갖췄다"고 평가했다.

유 연구원은 "사업구조 개편으로 렌털 사업이 주력이 되면서 향후 이익 개선을 주도할 전망"이라며 "렌터카는 점유율 3위 업체 인수로 전반적 마진 개선이 가능하고 SK매직은 그간 실적 부담으로 작용했던 브랜드마케팅 비용이 줄어 이익 개선이 두드러질 것"이라고 분석했다.

하나금투는 SK네트웍스의 2018년 4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7.9% 감소한 3조3천억원, 영업이익은 5.7% 증가한 449억원으로 시장 기대치(컨센서스)에 부합할 것으로 내다봤다.

유 연구원은 "SK네트웍스 실적은 작년 4분기를 기점으로 본격적인 증익 구간에 진입해 올해 영업이익은 작년보다 50% 이상 늘어날 것"이라며 "현 주가는 2019년 기준 주가수익비율(PER) 16.8배, 주가순자산비율(PBR) 0.55배로 자기자본이익률(ROE) 대비 다소 부담이나 성장성을 고려하면 매력적인 수준"이라고 덧붙였다.

SK네트웍스
SK네트웍스

[SK네트웍스 제공]

inishmor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