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에어부산, LCC 중 첫 부산∼싱가포르 부정기 취항

연말 차세대 항공기 도입…김해발 중거리 노선 늘어날 듯
에어부산, 부산-싱가포르 노선 부정기 취항
에어부산, 부산-싱가포르 노선 부정기 취항(서울=연합뉴스) 4일 오후 김해국제공항에서 에어부산 직원들이 부산과 싱가포르의 부정기편 취항을 축하하고 있다.
해당 부정기 항공편은 에어버스 321-200 항공기로, 주 2회(화, 금) 운항하며 오는 29일까지 이용할 수 있다. [에어부산 제공] photo@yna.co.kr

(부산=연합뉴스) 박창수 기자 = 에어부산이 저비용항공사 가운데 처음으로 부산∼싱가포르 노선에 부정기 취항한다.

에어부산은 4일 오후 김해국제공항에서 취항식을 열고 부산∼싱가포르 노선 항공편 운항을 시작한다.

이 노선은 오는 29일까지 매주 화·금요일 운항한다. 오후 6시 15분 김해공항을 출발해 오후 11시 15분 싱가포르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에어부산은 이 노선에 좌석 수 195석짜리 에어버스 321-200기종을 투입한다.

부산∼싱가포르 노선 항속거리가 4천600㎞에 달하기 때문에 항공기 좌석 수를 130석 안팎으로 제한했다.

에어부산 [연합뉴스 자료사진]
에어부산 [연합뉴스 자료사진]

에어부산은 이번 부정기편 취항을 계기로 내달 배분 예정인 부산∼싱가포르 정기편 운수권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에어부산은 싱가포르 등 중거리 노선을 늘리기 위해 운항 가능 거리 6천400㎞에 달하는 에어버스사의 차세대 항공기 '에어버스 321neo LR(Long Range)' 2대를 올해 연말 도입할 예정이다. 이 항공기 좌석 수는 220석이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싱가포르 노선 부정기편 예약률이 100%에 달하는 등 이 노선을 이용하는 지역 주민이 많았지만, 그동안 직항편이 없어 불편을 겪었다"며 "부정기편에 이어 정기편까지 운항을 시작하면 지역 주민 편의 증진과 함께 인바운드 환승객 유치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pc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1/04 09: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