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노란 전신주' 부산시…어린이보호구역 최우수기관 선정

송고시간2019-01-04 07:39

초등학교 인근 옐로카펫
초등학교 인근 옐로카펫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학교 앞 횡단보도에 노란 전신주를 만들어 어린이 교통사고 발생률을 떨어뜨린 부산시가 행정안전부 교통안전환경개선사업 최우수기관에 선정됐다.

부산시는 행안부가 교통사고 사망자 감소와 지역 안전지수 개선 노력 등을 종합 분석한 교통안전환경개선사업 평가에서 '어린이보호구역 개선사업 최우수기관에 뽑혔다고 4일 밝혔다.

시는 '스쿨존 내 어린이 교통 사망사고 제로'를 목표로 종합대책을 추진해왔다.

먼저 경찰청, 교육청, 도로교통공단 등과 함께 어린이보호구역 개선사업, 초등학교 주변 보도 및 보행로 설치, 과속경고 표지판 및 이동식 단속 장비 설치사업 등을 벌여왔다.

특히 어린이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어린이 교통안전 경각심을 높이기 위해 전국 처음으로 '노란 전신주' 사업을 실시해 모범사례로 평가받았다.

이 같은 노력으로 최근 2년간 부산에서는 어린이보호구역 내 어린이 교통 사망사고가 단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

시는 올해도 어린이 통학환경 조성을 위해 어린이 보행 특성을 반영한 '부산형 스쿨존 안전환경 표준모델'을 개발해 보급할 계획이다.

josep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