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홍남기 "신재민 일 마음 무거워…불미스러운 일 생겨선 안돼"

송고시간2019-01-03 12:16

(부평=연합뉴스) 이대희 기자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고 잠적했다는 신고가 접수된 신재민(33) 전 사무관에 대해 "어떠한 불미스러운 일도 생겨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수출기업 간담회서 발언하는 홍남기 부총리
수출기업 간담회서 발언하는 홍남기 부총리

(서울=연합뉴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3일 오전 인천시 부평구 절삭공구 제조업체 와이지원에서 수출기업의 애로사항을 듣는 간담회 '소통라운드테이블'을 열고 발언하고 있다. 2019.1.3 [기획재정부 제공] photo@yna.co.kr

홍 부총리는 3일 인천 부평에서 연 중소·중견기업 현장 간담회 끝내고 기자들과 만나 "신 전 사무관의 소재를 파악하고 있다는 보도를 들었다. 그 자체가 안타깝고 마음이 무겁다"며 이렇게 밝혔다.

그는 KT&G 사장 교체 시도, 적자국채 발행에 대한 청와대 압력 등 신 전 사무관의 주장에 대해서는 "관련 설명을 오늘 하고자 했으나 이런 보도가 나온 상황에서는 적절한 시기가 아닌 것 같다"며 "기재부를 책임지는 입장에서 다음 기회에 말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거듭 강조하지만 신 전 사무관의 신상 문제가 더는 안타까운 사태로 이어지지 않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덧붙였다.

2vs2@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