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부, 올해 창업지원에 '1조1천억원 투입'

14개 부처서 69개 사업 추진
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정부가 올해 창업지원을 위해 1조1천180억원을 쏟아붓는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올해 정부의 창업지원 사업 규모가 14개 부처의 1조1천180억원 규모로 집계됐다고 2일 밝혔다.

이는 14개 부처에서 시행하는 창업지원 사업을 모두 합산한 수치로 작년 7천796억원보다 43.4% 증가한 것이다.

사업 추진 부처는 작년 7개의 두배에 이르고 사업 수는 60개에서 69개로 늘어났다.

부처별 사업 규모는 주무 부처인 중기부가 전체의 89%(9천975억원)로 대부분을 차지했고, 행정안전부 3.2%(362억원), 고용노동부 2.5%(280억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1.4%(152억원) 등 순이다.

지원 유형별로는 창업 사업화가 45.9%로 가장 많고, 연구개발도 33.9%를 차지했다. 시설·공간 지원(13.4%), 창업교육(4.2%) 등 사업도 추진된다.

올해 신규 사업으로 창업가와 투자자 등 교류·협력을 돕기 위한 '개방형 혁신 기반의 스타트업 파크 조성'(중기부), 지역 내 청년창업을 촉진·지원하는 '지역주도형 청년 일자리 사업'(행정안전부) 등이 추진된다.

각 부처는 각 사업의 내용과 지원 조건 등 세부 사항을 순차적으로 공고할 예정이다. 공고는 창업 정보 포탈시스템(www.k-startup.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noma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1/02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