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년사] 이해찬 "혁신성장 과감 투자…중단없는 적폐청산"

송고시간2018-12-31 12:04

"국민이 체감하는 변화 만드는 데 더욱 박차"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는 이해찬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는 이해찬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3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8.12.31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경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31일 "새해에는 민생의 어려움을 해결하고 국민이 체감하는 변화를 만들어 내는 데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발표한 신년사에서 "다사다난했던 2018년이 가고, 2019년 황금돼지의 해가 밝아오고 있다"며 "새해에는 국민 모두가 더불어 함께 잘 사는 희망의 한 해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2018년은 참으로 역사적은 해였다. 세 번의 남북정상회담과 북미 정상회담이 열렸고,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로운 한반도를 향한 대전환을 이뤘다"면서 "이제 한반도는 분단체제를 넘어 평화·번영의 새 시대로 나아가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경제의 근간도 흔들림없이 성장했다"며 "사상 최초로 6천억 달러 수출의 문을 열었고, 1인당 국민소득 3만달러 시대가 됐다. 국민 여러분의 땀과 헌신으로 이룬 성과"라고 말했다.

그는 "국민 여러분의 지지와 성원으로 민주당도 전국적 국민정당으로 커다란 발전을 이뤘고 그만큼 책임감도 커졌다"면서 "새해에는 민생의 어려움을 해결하고 국민이 체감하는 변화를 만들어 내는 데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다짐했다.

특히 "당정청이 원팀이 되어 혁신 성장에 더 과감하게 투자하는 한편, 튼튼한 사회안전망을 갖춰 국민 누구나 각자의 재능과 열정에 맞춰 꿈을 펼쳐나갈 수 있는 활력사회를 만들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이 대표는 또 "중단없는 적폐청산과 사회 불공정을 바로잡는 일은 진정한 선진사회를 만드는 바탕이 될 것"이라며 "안보도, 경제도, 민생도 민주당이 제일이라는 말을 듣도록 매사에 정성을 들이고 진정성 있게 임하겠다. 문재인 정부의 성공이 국민의 성공이 되도록 제대로 뒷받침하겠다"고 다짐했다.

그는 "밝아오는 기해년 새해는 3·1운동 100주년, 임시정부 수립 100년이 되는 뜻깊은 해"라며 "대한민국의 새로운 100년을 위해 평화로운 한반도, 나라다운 나라, 함께 잘사는 경제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신년사를 맺었다.

kyungh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