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남도 남북교류 신호탄 '남북교류협력위원회' 개최

송고시간2018-12-26 17:30

초대 위원장에 강태룡 경남경영자총협회 회장 선출

경남도 남북교류협력위원회 출범
경남도 남북교류협력위원회 출범

[경남도 제공]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민간이 위원장을 맡은 민선 7기 제1차 경남도 남북교류협력위원회가 26일 열렸다.

경남도는 남북 철도·도로 연결 및 현대화 착공식이 열린 이 날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19명의 위원과 남북협력 분야 실·국장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남북교류협력위원회를 개최했다.

도는 이번 위원회가 5·24 조치로 지자체의 남북교류가 단절된 지 10여년 만에 재개될 경남도 남북교류협력의 신호탄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앞서 도는 지난달 남북교류협력 조례를 전부 개정하면서 남북교류협력위원회 전문성과 대표성을 강화하려고 위원장을 기존 도지사에서 민간위원 중 호선으로 선출하도록 했다.

또 경제협력, 사회문화 등 분야별 전문위원회를 구성해 정책 자문 기능을 대폭 강화했다.

이에 따라 강태룡 경남경영자총협회 회장이 위원장으로 선출됐다.

부위원장은 학계와 시민사회단체 등 전문가 중심으로 구성된 남북교류협력 태스크포스(TF)를 이끌어 온 진희관 인제대 통일학부 교수가 맡았다.

첫 위원회에서는 경남 남북교류협력 기본계획(안)을 듣고 남북교류협력사업 발전 방향과 내년 사업계획안을 논의했다.

강태룡 위원장은 "남북정상회담 등을 통해 조성된 한반도 평화시대의 신경제구상을 준비하고, 경남도가 지자체 남북교류협력을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전문가와 도민 의견을 폭넓게 수렴해 도민참여형 남북교류협력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경수 지사는 "남북 상호 신뢰에 기반을 둔 남북교류협력이 안정적이고 지속할 수 있게 추진될 수 있도록 새로 출범한 남북교류협력위원회의 적극적인 역할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남도 남북교류협력위원회 출범
경남도 남북교류협력위원회 출범

[경남도 제공]

b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