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문대학, 정시모집으로 2만7천여명 선발…29일부터 원서접수

송고시간2018-12-26 14:59

2017년 진행된 전문대학 입학정보 박람회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2017년 진행된 전문대학 입학정보 박람회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고유선 기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는 전국 136개 전문대학이 이달 말부터 정시모집으로 2만7천455명을 선발한다고 26일 밝혔다.

전문대학 전체 모집인원(20만4천541명)의 13.4%다.

다만, 수시모집에서 충원하지 못해 이월되는 인원을 고려하면 실제 선발 인원은 더 늘어날 수 있다.

이날 발표된 '2019학년도 전문대학 정시모집 주요사항'에 따르면 정시모집 일반전형 인원은 전년(1만7천281명) 대비 2천151명 줄어든 1만5천130명이다.

정원 내 특별전형으로는 전년(1천956명) 대비 255명 줄어든 1천701명을, 정원 외 특별전형으로는 전년(8천762명)보다 1천862명 늘어난 1만624명을 모집한다.

주요 전형요소별로 보면 전문대학들은 정시모집에서 대학수학능력시험 위주 전형으로 가장 많은 1만2천146명(44.2%)을 모집한다.

서류 위주 전형으로는 6천888명(25.1%), 학생부 위주 전형으로는 3천444명(12.5%), 실기 위주 전형으로는 2천655명(9.7%)을 뽑는다.

전공별로 보면 신입생을 가장 많이 모집하는 분야는 간호·보건 분야(6천504명/ 23.7%)다. 기계·전기전자 분야가 5천217명(19.0%), 호텔·관광 분야가 2천976명(10.8%), 회계·세무·유통 분야가 2천653명(9.7%)을 선발한다.

전문대교협 관계자는 "전공을 선택할 때는 전공명이 같아도 대학에 따라 수업연한이 2년, 3년, 4년 과정 등으로 다를 수 있어 상세정보를 확인해야 한다"며 "특히 간호학과는 84개교가 4년 과정을, 2개교가 3년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원서접수는 이달 29일부터다. 면접 등 전형 일정은 대학이 자율적으로 정한다.

대학 간 복수지원 횟수에는 제한이 없지만, 수시모집에 지원해 1곳(일반대학, 산업대학, 교육대학, 전문대학)이라도 합격(최초 또는 충원합격)한 학생은 등록 여부와 관계없이 정시모집에 지원할 수 없다.

전문대교협은 다음 달 4∼6일 서울 양재동 aT(에이티)센터 제2전시관에서 전문대학 80곳이 참여하는 입학 정보 박람회를 연다. 입장료는 무료다.

cin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