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태안화력 찾은 국가인권위 "희생 반복 막기 위한 입법 필요"(종합)

송고시간2018-12-26 14:36

"정부 조사 및 국회 논의 과정 주시하면서 적극적으로 대응할 것"

태안화력 사고 현장 살피는 국가인권위원회
태안화력 사고 현장 살피는 국가인권위원회

(태안=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최영애 국가인권위원장 등 국가인권위원회는 26일 태안화력발전소를 방문해 김용균 씨 사고 현장을 살피고 있다. 2018.12.26 min365@yna.co.kr

(태안=연합뉴스) 조성민 김기훈 기자 = 국가인권위원회가 26일 충남 태안군 원북면 태안화력발전소에서 석탄운송설비를 점검하다 숨진 비정규직 김용균 (24) 씨 사고 현장을 방문했다.

최영애 위원장과 정문자 상임위원, 조영선 사무총장 등은 이날 오전 사망사고로 작업이 중지된 태안화력 9·10호기 현장을 찾아 각종 위험성과 관리상의 문제점 등을 꼼꼼하게 살폈다.

태안화력 방문한 최영애 국가인권위원장
태안화력 방문한 최영애 국가인권위원장

(태안=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최영애 국가인권위원장 등 국가인권위원회는 26일 태안화력발전소를 방문해 김용균 씨 사고 현장 등 노동자 작업 환경을 둘러보고 있다. 2018.12.26 min365@yna.co.kr

현재 가동 중인 또 다른 석탄운송설비 한 곳을 찾아 컨베이어 벨트 작동상태와 사고 위험성, 노동환경 등도 둘러봤다.

발전소 방문에 앞서 태안의료원 상례원에 마련된 고 김용균 씨 빈소를 찾아 조문한 최영애 위원장 일행은 유족을 위로하고 시민대책위원회 관계자들로부터 태안화력발전소 노동환경과 사고조사 상황, 관련법 개정 필요성 등에 대해 들었다.

고 김용균 빈소 찾은 최영애 국가인권위원장
고 김용균 빈소 찾은 최영애 국가인권위원장

(태안=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최영애 국가인권위원장이 26일 오전 충남 태안군 태안의료원 상례원에 마련된 고 김용균 씨 빈소를 찾아 조문한 뒤 유족 및 시민대책위원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2018.12.26 min365@yna.co.kr

인권위 관계자는 "하청노동자의 희생이 반복되지 않도록 유해·위험 작업의 사내하도급 금지, 하청노동자의 안전보건에 대한 원청사업주 책임 강화 등을 위한 입법이 필요하다"며 "정부 조사 및 국회 논의 과정을 주시하면서 적극적으로 대응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시민대책위와 김용균 씨 부친, 태안화력발전소 비정규직 노동자들은 이날 인권위 방문에 맞춰 발전소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현장 위험성에 대한 노동자들의 증언을 들은 뒤 1∼8호기 가동중단을 촉구했다.

'1∼8호기도 멈춰라' 발전노동자 기자회견
'1∼8호기도 멈춰라' 발전노동자 기자회견

(태안=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26일 국가인권위원회의 태안화력 방문에 앞서 발전비정규직노동자와 김용균 씨 부친이 발전소 정문 앞에서 1∼8호기 가동중단 등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2018.12.26 min365@yna.co.kr

min365@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