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차 넥쏘, 국토부 신차안전도평가 최우수 3관왕

송고시간2018-12-26 14:03

기아차 K9·제네시스 G70도 최우수 차종 뽑혀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현대자동차[005380]의 수소전기차 넥쏘가 국토교통부 주관 '2018년 신차안전도평가'(KNCAP)에서 최우수 3관왕에 올랐다.

26일 현대차에 따르면 넥쏘는 국토부 신차안전도평가의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부문과 친환경차 부문, 어린이보호 부문에서 최우수 차종으로 선정됐다.

구체적으로 중형 SUV 부문에서 100점 만점에 95.9점, 친환경차 부문에서 100점 만점에 95.9점, 어린이보호 부문에서 8점 만점에 8점을 각각 획득했다.

넥쏘는 수소탱크의 안전성과 초고장력 강판 적용, 보행자 충격 최소화 시스템 등을 바탕으로 높은 수준의 안전성을 인정받았다고 현대차는 전했다.

현대차 '넥쏘'
현대차 '넥쏘'

[현대자동차 제공]

이밖에 현대차 싼타페와 벨로스터는 중형 SUV와 중형 세단 부문에서 각각 신차안전도평가 1등급을 받았다.

기아차[000270] K9은 대형 세단 부문(100점 만점에 92.0점)과 사고예방장치 부문(15점 만점에 14점)에서 최우수 차종으로 뽑혀 2관왕을 차지했다.

제네시스 브랜드의 G70은 중형 세단 부문에서 100점 만점에 92.9점을 받아 최우수 차종에 이름을 올렸다.

기아차 'K9'
기아차 'K9'

[기아자동차 제공=연합뉴스]

제네시스 'G70'
제네시스 'G70'

[제네시스 브랜드 제공=연합뉴스]

bry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