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만 6세 미만 아동수당 100% 지급…'아동수당법' 법사위 통과(종합)

송고시간2018-12-26 14:22

'직장 내 괴롭힘 방지법', '아동·청소년 성보호 법 개정안' 통과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는 26일 전체회의에서 소득과 관계없이 만 6세 미만 모든 아동에게 아동수당을 지급하는 내용의 아동수당법 개정안을 통과시켰다.

개정안은 내년 1월부터 경제적 수준과 관계없이 모든 6세 미만 아동에게 아동수당을 지급하는 것이 골자다.

또 내년 9월부터는 아동수당 지급 대상을 만 7세 미만의 아동으로 확대하는 내용도 담았다.

직장 내 괴롭힘을 금지하는 내용의 근로기준법 개정안도 통과됐다.

개정안은 사용자나 근로자가 직장에서의 지위 또는 관계 우위를 이용해 업무상 적정범위를 넘어 다른 근로자에게 신체적·정신적·정서적 고통을 주거나 근무 환경을 악화시키는 행위를 금지하는 내용을 담았다.

직장 내 괴롭힘이 발생할 경우 사용자는 사실 확인 조사를 의무적으로 하고, 피해 직원의 희망에 따라 근무장소 변경, 유급휴가 명령 등 적절한 조치를 하도록 하는 내용도 담겼다.

아울러 직장 내 괴롭힘, 고객의 폭언 등으로 인한 업무상 스트레스가 원인이 돼 발생한 질병을 업무상 재해로 인정해주는 내용의 산업재해보상보험법 개정안도 통과됐다.

아동·청소년에 대한 성범죄 처벌 수위를 높이는 '아동·청소년의 성 보호에 관한 법률 일부 개정안'도 처리됐다.

개정안은 13세 이상 16세 미만인 아동·청소년의 '궁박한'(경제적 또는 정신적, 육체적으로 곤궁한) 상태를 이용해 간음하거나 추행한 경우 장애인인 아동·청소년에 대한 간음 등에 준해 처벌하도록 했다.

또한 위계 또는 위력으로써 13세 미만 아동·청소년을 간음하거나 추행한 사람에 대해선 공소시효를 적용하지 않는 규정이 포함됐다.

'국립묘지의 설치 및 운영에 관한 법률 일부 개정안'도 전체회의를 통과됐다.

개정안은 경기북부·강원권의 국립묘지 조성계획에 따라 설치 예정인 국립 연천현충원을 국립묘지로 지정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했다.

이들 법안은 27일 본회의에서 표결에 부쳐질 예정이다.

법안통과 지켜보는 국무위원들
법안통과 지켜보는 국무위원들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등을 비롯한 국무위원들이 26일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각 부처의 법안통과를 지켜보고 있다. jjaeck9@yna.co.kr

yum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