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국 모든 주민센터서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제공

3천509개 읍면동 복지 허브화…올해 방문상담 330만건 실시
보건복지부 [연합뉴스TV 제공]
보건복지부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서한기 기자 = 올해 12월부터 전국의 모든 읍면동 주민센터(3천509개)에서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됐다고 보건복지부가 26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기존 읍면동 주민센터 내 복지 행정팀 외에 '찾아가는 보건복지팀'을 추가로 설치해 노인, 장애인 등 사회의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을 찾아가 방문 상담한 뒤에 가구별 특성에 따른 복지 수요를 파악, 공적 서비스(기초생활보장급여, 긴급지원, 차상위지원 등)나 민간복지자원 연계 등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실제로 이 서비스를 통해 올해 1∼11월 총 338만건의 방문상담을 시행하고 복지서비스를 제공했다.

복지부는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안착을 위해 2016년부터 올해까지 총 2천661대의 '맞춤형 복지 차량'을 지원했다.

이 차량은 복지담당 공무원이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를 제공할 때 신속한 이동수단을 확보해 기동력을 높이기 위한 차량이다.

복지부는 또 현장방문 때 발생할 수 있는 응급·위기 상황에 즉각 대응 할 수 있게 가상 동행 정보통신(IT) 기기인 '안전 지킴이'(응급호출, 현장녹취, 보호자 및 경찰 신고, 음성통화 등 기능)도 올해까지 총 7천983대 보급했다.

아울러 복지대상자 발굴·사례관리를 위한 사업비를 읍면동별 840만원씩 총 124억원을 지원했다.

담당 공무원과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 협력기관·단체 등에 대해서도 역량 강화교육을 하고 있다.

Ⅰ.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추진
2016년 보건복지서비스 추진 읍면동 1,092개소 (전체 읍면동 31.1%)
찾아가는 전담팀 714개소 (전체 20.3%)
2018년 보건복지서비스 추진 읍면동 3,509개소 (전체 읍면동 100%)
찾아가는 전담팀 2,578개소 (전체 73.4%)
Ⅱ. 인력충원
2016년 찾아가는 전담팀 공무원 2,443명 전담팀 설치 개소 당 3.4명
방문간호사 등 민간인력 739명
2018년 찾아가는 전담팀 공무원 8,112명 전담팀 설치 개소 당 4.0명
방문간호사 등 민간인력 2,163명
Ⅲ.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운영
2016년 찾아가는 방문상담 1,067천 건
민관 복지서비스 연계 및 제공 870천 건 (공적급여250천 건, 민간620천 건)
사례관리 가구 42천 건
2018년 찾아가는 방문상담 3,301천 건
민관 복지서비스 연계 및 제공 3,381천 건 (공적급여900천 건, 민간2,481천 건)
사례관리 가구 127천 건
2016년 복지자원 발굴 57천 건(223억 원 상당)
민간 인적안전망 71천 명
2018년 복지자원 발굴 358천 건(557억 원 상당)
민간 인적안전망 145천 명

sh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2/26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