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펜션사고 학생 1명 추가 의식회복…7명 중 2명 회복

강릉시장 "오전 치료 후 급속도로 회복…물 마실 수 있어"
이틀째 고압산소 치료받는 강릉 펜션사고 학생
이틀째 고압산소 치료받는 강릉 펜션사고 학생(강릉=연합뉴스) 정래원 기자 = 19일 오전 강릉시 아산병원에서 의료진이 아라레이크 펜션사고 학생을 전날에 이어 고압산소치료를 마치고 응급센터로 옮기고 있다. 2018.12.19 jrwmon@yna.co.kr

(강릉=연합뉴스) 양지웅 박영서 기자 = 지난 18일 강릉 아라레이크 펜션에서 사고를 당한 학생 중 1명의 의식이 돌아온 데 이어 1명이 추가로 의식을 회복했다.

사고대책본부장을 맡은 김한근 강릉시장은 19일 사고현장 브리핑에서 "강릉아산병원에서 오전 고압산소치료를 한 결과 1명의 의식이 추가로 돌아왔다"고 밝혔다.

이로써 부상 학생 7명 중 2명이 의식을 회복했다.

김 시장은 "앞서 의식을 회복한 학생은 간단한 대화가 가능하고, 추가로 회복한 학생은 오전 치료 이후 급속도로 호전돼 물을 마실 수 있는 정도"라고 설명했다.

김 시장은 "고압산소치료 장비가 전국적으로 21대밖에 없고, 의료진 소견으로 일주일 정도 집중 치료가 필요해 환자이송은 검토하지 않고 있다"고 덧붙였다.

사고현장 보는 김부겸 장관
사고현장 보는 김부겸 장관(강릉=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10명의 사상자가 발생한 강릉시 경포의 아라레이크 펜션에서 19일 오전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이 경찰 관계자의 설명을 듣고 있다. 2018.12.19 xyz@yna.co.kr

conany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2/19 12: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