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청약제도 개편 후 첫 분양 '힐스테이트 판교 엘포레' 2.13대 1

송고시간2018-12-18 20:18

힐스테이트 판교 엘포레 1순위 청약 접수 시작
힐스테이트 판교 엘포레 1순위 청약 접수 시작

(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현대건설과 현대엔지니어링이 공동 분양하는 판교 대장지구 '힐스테이트 판교 엘포레'의 3개 단지가 18일부터 1순위 청약을 받는다. 1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양재동 힐스테이트 판교 엘포레 본보기주택을 찾은 고객들이 아파트 모형을 살펴보고 있다. 2018.12.18 ryousanta@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청약제도 개편 이후 첫 분양이자 경기 성남시 판교 대장지구 첫 주자인 '힐스테이트 판교 엘포레'가 18일 성남 1순위 청약을 받은 결과 평균 2.1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아파트투유에 따르면 힐스테이트 판교 엘포레는 836가구 모집에 1천778명이 지원했다.

최고 경쟁률은 A3 블록 전용면적 162.691㎡에서 나왔다. 해당 주택형은 2가구를 모집하는 데 37명이 청약해 18.50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4가구 모집에 67명이 신청한 A4 블록 전용 159.415㎡가 16.75대 1로 뒤를 이었다.

모집 가구 수가 가장 많았던 A6 블록 전용 128.216㎡는 198가구 모집에 415명이 신청하며 경쟁률이 2.10대 1로 집계됐다.

A6 블록 전용 128.016㎡는 132가구 모집에 111명이 청약해 전 주택형 중 유일하게 정원을 채우지 못했다. 이에 따라 오는 19일 진행되는 기타지역 1순위 청약자에게 기회가 돌아가게 됐다.

현대건설과 현대엔지니어링이 분양하는 힐스테이트 판교 엘포레는 대장지구에서 공급되는 아파트 중 유일하게 모든 가구가 대형 평형으로 구성돼 있다.

청약제도 개편으로 1주택자의 당첨 확률이 낮아진 데다가 대형 가구로만 구성돼 대장지구에 대한 높은 관심에 비해 경쟁률은 비교적 낮게 나왔다.

e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