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50대 여성 목 졸려 숨진 채 발견…유력 용의자도 사망

송고시간2018-12-18 20:08

(정읍=연합뉴스) 정경재 기자 = 전북 정읍에서 50대 여성이 목 졸려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이 사건의 유력한 용의자로 지목한 60대 남성은 저수지에 빠져 사망했다.

18일 정읍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께 정읍시 상동 한 주택 2층에서 A(59)씨가 숨져 있는 것을 경찰이 발견됐다.

경찰은 주택 1층에 사는 집주인 B(63)씨가 실종됐다는 아내의 신고를 받고 2층을 수색하던 중 A씨 시신을 발견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를 통해 이날 주택 2층에 올라간 사람이 집주인밖에 없다는 것을 확인하고 B씨를 사건의 유력한 용의자로 지목했다.

그러나 B씨는 이날 오후 3시 30분께 정읍의 한 저수지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B씨가 A씨를 살해한 뒤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여러 정황상 집주인이 세입자를 살해한 것으로 보인다"며 "현재 수사 단계라 자세한 경위는 밝히기 어렵다"고 말했다.

jay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