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찰, '강릉 펜션사고' 수사본부 구성…원인 규명 총력(종합)

송고시간2018-12-18 19:38

광역수사대·강력팀에 피해자보호 인력 등 투입

강릉 펜션 사고 현장 통제
강릉 펜션 사고 현장 통제

(강릉=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18일 오후 강원 강릉시 경포의 한 펜션에서 학생 10명 가운데 3명이 숨지고 7명이 의식이 없는 사고가 발생하자 경찰이 입구를 통제하고 조사를 하고 있다. dmz@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기창 기자 = 18일 강원 강릉시의 한 펜션에서 고등학생 3명이 숨지고 7명이 의식불명 상태로 발견된 사고와 관련, 경찰이 수사본부를 꾸려 진상 확인에 나섰다.

경찰청 관계자는 "어린 학생들이 관련된 일이고 진상을 최대한 빨리 규명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해 수사팀을 수사본부로 격상했다"며 "사망 3명을 포함해 10명의 사상자가 발생한 사안의 중대성을 고려했다"고 밝혔다.

강릉 펜션사고 조사
강릉 펜션사고 조사

(강릉=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18일 경찰 관계자가 수능시험을 마친 고3 학생 10명이 사고를 당한 강원 강릉시의 모 펜션 2층에서 사고 원인 등을 조사하고 있다. dmz@yna.co.kr

수사본부는 경찰이 사건사고 대응에서 구성하는 조직 중 최대 규모다.

수사본부는 이의신 강원지방경찰청 2부장(경무관)을 본부장으로 하고 강원청 광역수사대, 강릉경찰서 강력팀과 형사팀 등으로 구성된다. 유족 등 피해자보호 전담인력, 경찰청 본청 소속 과학수사 인력, 사이버수사, 학교전담경찰관(SPO) 등도 투입된다.

강릉 펜션사고 학생 긴급 이송
강릉 펜션사고 학생 긴급 이송

(강릉=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18일 소방 관계자가 수능시험을 마친 고3학생 10명이 사고를 당한 강원 강릉시의 한 펜션에서 학생을 병원으로 이송하고 있다. dmz@yna.co.kr

경찰 관계자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소방청·가스안전공사 등 관계기관과 긴밀히 공조해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사고 발생 원인뿐 아니라 건물 관리 등 책임소재에 대해 한점 의혹이 없도록 철저히 수사하겠다"고 말했다.

'강릉 펜션사고'… "범죄 사실 있을 경우 부검 할 것"/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이날 오후 1시 12분께 강릉시 경포의 한 펜션에서 대학수학능력시험을 끝낸 남학생 10명이 단체숙박 중 의식을 잃고 있는 것을 업주 등이 발견했다.

이들 가운데 3명이 숨지고 7명이 의식불명 상태로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출동 당시 현장 일산화탄소 농도가 정상치를 훨씬 웃도는 수준이었던 점을 염두에 두고 일산화탄소 중독 등 원인을 확인하고자 수사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대학 입학을 앞두고 강릉을 찾았던 고교생들이 불의의 사고로 유명을 달리한 데 대해 가슴아프게 생각하며, 고인의 명복과 치료 중인 분들의 빠른 회복을 기원한다"며 "피해자 가족들께도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puls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