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 감전역 폭파" 허위신고…7대 무정차 통과

송고시간2018-12-18 17:47

부산 감전역 수색하는 경찰
부산 감전역 수색하는 경찰

[부산지방경찰청]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18일 오후 4시 47분께 경찰 112상황실로 부산 도시철도 2호선 "감전역을 15분 뒤 폭파하겠다"는 A(48)씨의 문자가 접수됐다.

경찰, 군, 소방본부는 감전역으로 출동해 시민을 역사 밖으로 대피시키고, 역사 수색에 나섰다.

부산교통공사도 혹시 모를 사고에 대비해 차량 7대를 감전역에 정차시키지 않고 무정차로 통과하도록 했다.

수색 20분 만에 신고는 허위로 밝혀졌다.

문자를 보낸 A씨는 보이스피싱 피해자로 휴대폰이 해킹당하면서 허위신고가 접수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A씨 휴대폰을 조사해 진범을 추적할 예정"이라면서 "범인이 검거되면 공무집행 방해죄를 엄중히 물을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rea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