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청주시·증평군 "자생기반 구축하자"…상생협력벨트 협약

송고시간2018-12-18 17:36

(청주=연합뉴스) 박재천 기자 = 충북 청주시와 증평군이 지방분권·균형발전 시대에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18일 손을 맞잡았다.

한범덕 청주시장과 홍성열 증평군수는 이날 충북콘텐츠코리아랩 세미나실에서 양 지자체 공무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상생협력벨트 협약을 했다.

[청주시 제공]

[청주시 제공]

2013년도부터 이들 지자체가 추진해온 협력사업에 대한 성과를 돌아보고, 현 정부 국가균형발전 정책에 부합하는 새로운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것이다.

행사는 상생협력벨트 양해각서(MOU) 체결, 경과보고, 협력사업 워크숍 순으로 진행됐다.

양 측은 대중교통 분담금 공동부담, 증평군 하수도 시설 공동이용, 한남금북정맥 생태 축 복원, 초중 일반산업단지 진입로 개설, 광역 관광코스 연계 등 사업을 놓고 깊이 있는 논의를 벌였다.

초정∼청주공항∼증평의 광역 관광코스 연계사업이 내년도 지역발전 투자협약 시범 사업으로 선정되도록 힘을 모으기로 했다.

정부 국가균형발전 정책의 주요 과제인 상생협력벨트는 지자체 간 연계·협력을 통해 자생적 발전을 추구하는 것이다.

정부는 이 사업에 권한 이양, 규제 완화, 행정·재정적 지원 등 혜택을 제공한다.

한 시장은 "두 지역의 상생 의지를 재확인하는 뜻깊은 자리"라며 "협약은 지방분권·균형발전 시대의 성장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홍 군수는 "지역발전 투자협약 사업 등 더 많은 사업을 함께 발굴하고 추진하면 양 시·군이 한 단계 더 발전할 수 있을 것"이라고 화답했다.

jc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