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남 해남 공사장서 타살 추정 시신 발견…경찰 수사(종합)

송고시간2018-12-18 17:32

폴리스라인(일러스트)
폴리스라인(일러스트)

제작 최예린(미디어랩)

(해남=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전남 해남에서 타살로 의심되는 남성의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8일 전남 해남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23분께 전남 해남군 산이면 인근 간척지 수로 공사 현장에서 신원과 나이를 알 수 없는 남성의 시신이 발견됐다.

포크레인 운전기사 A씨가 공사 현장에서 작업을 하던 중 시신을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했다.

시신은 발견 당시 목에 노끈이 감겨 있는 채로 1m 아래 땅속에 묻혀있었다.

얇은 긴 소매 상의와 바지 차림으로 발견된 시신은 부패 정도가 심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신분증 등 신원을 확인할 수 있는 유류품은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최근 실종 신고가 접수된 사람을 중심으로 신원을 파악하는 한편 부검 등을 통해 정확한 사망 원인 등을 확인할 예정이다.

in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