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은혜 "강릉 펜션사고 원인 확인되면 조치"…상황점검반 운영

송고시간2018-12-18 17:18

사고현장 이동…"갑작스러운 사고 안타까워"

제3회 교육자치정책협의회
제3회 교육자치정책협의회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18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3회 교육자치정책협의회에서 공동의장인 김승환 전라북도교육감이 모두발언하고 있다. 이날 회의에 참석하기로 한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과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강릉 펜션 사고 대응을 위해 현지로 이동해 불참했다. jieunlee@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교육부는 고등학생 10명이 사상한 강릉 펜션사고와 관련해 박백범 차관을 반장으로 하는 상황점검반을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사고대응을 위해 강릉으로 이동 중이다.

유 부총리는 "갑작스러운 사고 소식에 황망하고 안타까운 마음"이라면서 "사고 경위와 원인이 확인되는 대로 정부 차원의 후속 조치를 내놓겠다"고 말했다.

강릉 펜션서 수능 마친 고3생 10명 참변…3명 사망·7명 부상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교육부는 행정안전부와 서울시교육청 등 유관기관과 공동으로 사고수습을 진행할 계획이다.

경찰과 소방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12분께 강원 강릉시 한 펜션에서 남학생 10명이 단체숙박 중 의식을 잃고 있는 것을 업주가 발견해 신고했다. 이들 가운데 3명이 숨지고 7명이 의식이 없는 상태로 병원으로 옮겨졌다.

jylee24@yna.co.kr

댓글쓰기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