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광열 동화약품 사장 취임 10개월 만에 사임

송고시간2018-12-18 14:42

동화약품 전문경영인 잇따라 임기 못 채우고 물러나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유광열 동화약품[000020] 대표이사 사장이 취임 10개월 만에 전격 사퇴했다.

18일 제약업계에 따르면 유 사장은 전날 일신상의 이유로 동화약품에 사의를 표명했고, 이번 주까지 근무할 예정이다. 후임은 결정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유 사장은 지난 2월 대표이사 취임 후 1년도 채우지 못한 채 물러나게 됐다. 당초 유 사장의 임기는 오는 2021년 3월까지였다.

유 사장의 사퇴에 따라 동화약품의 잦은 대표이사 교체가 구설에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국내 최장수 제약사인 동화약품은 오너 3세인 윤도준·윤길준 각자 대표이사 체제로 운영되다 2008년 2월 조창수 대표를 선임하며 오너와 전문경영인 공동 대표이사 체제를 열었다.

그러나 조 사장이 임기 만료 1년을 앞둔 2012년 사임했고 후임으로 온 박제화 사장, 이숭래 사장, 손지훈 사장 등도 주어진 임기를 다 채우지 못한 채 회사를 떠났다.

유광열 동화약품 대표이사
유광열 동화약품 대표이사

[동화약품 제공]

jand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