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충남 5개 시·군 어촌 현대화에 539억 투입…선착장 등 SOC 확충

송고시간2018-12-18 14:47

태안 황도 앞바다 바지락 잡이
태안 황도 앞바다 바지락 잡이

[연합뉴스 자료사진]

(홍성=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충남도는 해양수산부의 '어촌뉴딜300 사업 공모'에 보령 등 5개 시·군 6곳이 선정됨에 따라 539억원을 들여 어촌·어항 현대화를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어촌뉴딜300 사업은 어촌의 혁신성장을 돕는 지역밀착형 생활 사회간접자본(SOC) 사업이다.

낙후된 선착장 등 어촌의 필수 기반시설을 현대화하고, 지역별 특성을 반영해 어촌·어항을 통합 개발하게 된다.

이들 어촌 6곳에는 어촌 주민을 위한 기본 인프라뿐 아니라 해양 관광객을 위한 레저선박 계류시설과 주차장 등이 확충된다.

박정주 도 해양수산국장은 "지역의 낙후한 어촌들이 필수 기반시설을 갖추고 인프라를 구축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jyo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