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내년 100만명에 금융교육…생애주기·계층별 맞춤교육 확대

송고시간2018-12-18 15:00

금융위원회 [금융위원회 제공]
금융위원회 [금융위원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금융위원회가 내년에는 100만명에게 금융교육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금융위는 18일 김용범 부위원장 주재로 민관합동 금융교육협의회를 열고, '2018년 금융교육 추진현황 및 2019년 금융교육 추진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금융위에 따르면 13개 금융 유관기관은 올해 총 93만명의 금융소비자를 대상으로 금융교육을 제공했으며, 내년에는 대상을 100만명으로 늘리기로 했다.

또 생애주기별·계층별 맞춤 교육을 확대하고 새로운 온·오프라인 콘텐츠도 개발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고령층을 위한 금융교육을 확대하고, 개인파산·회생 신청자 대상 신용교육 장소를 전국 지방법원으로 확대하는 것을 추진하기로 했다.

또 청소년용 웹툰 교제와 북한 이탈 주민을 위한 금융용어 사전 신규 제작, 다문화가정·외국인을 위한 외국어 금융교육사이트도 새로 만들기로 했다.

김 부위원장은 "금융소비자의 권익을 보호하는 가장 근본적인 방법은 합리적 선택이 가능하도록 금융역량을 확보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내년 100만명에 금융교육…생애주기·계층별 맞춤교육 확대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laecor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