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토부, 해외건설기업과 간담회…"시장 다변화 지원 강화"

송고시간2018-12-18 14:00

(세종=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국토교통부는 18일 해외진출을 추진 중인 건설기업들과 해외건설협회 등 유관기관이 참석한 가운데 건설산업의 해외진출 확대 방안을 논의하고 업계의 의견을 청취하는 간담회를 열었다.

김현미 국토부 장관은 간담회에서 해외시장 다변화를 위한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중동을 벗어나 유가 변동과 관계 없는 안정적인 시장을 확보하기 위해 고위급 인프라 포럼과 한-아세안, 한-유리시안 펀드를 조성해 신남방·신북방 진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또 내년부터 해외사업을 지원할 3조원 규모의 펀드 조성을 포함해 약 6조원의 금융지원 패키지를 마련할 예정이라고 소개했다.

이와 함께 김 장관은 "최근 건설경기 지표가 둔화하는 상황을 무겁게 받아들이고 있다"고 언급하고 "이를 극복하기 위해 사회간접자본(SOC)을 비롯한 적정 건설투자 물량을 확보하고 기술 고도화를 통해 신성장동력을 발굴하는 한편, 생산구조의 혁신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신규 건설사업을 지속해서 발굴하고 유지보수 투자를 확대하면서 생활형 SOC 투자 등을 통해 건설산업이 활력을 회복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참석자들은 "건설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서는 적절한 SOC 투자가 확대돼야 하고 특히 글로벌시장에서 성장 활로를 찾을 필요가 있다"고 입을 모았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bana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