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상상인그룹, 40억원 출연해 장애아동 휠체어에 전동 키트 지원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상상인그룹은 40억원 규모 사회공헌자금을 출연해 사회공헌 연합체 행복얼라이언스, 사회적 벤처 토도웍스와 함께 장애아동 이동권 증진 사업을 하기로 했다고 13일 밝혔다.

상상인그룹은 현재 파악된 이동이 불편한 6∼13세 장애아동 2천여명에게 수동 휠체어에 장착할 수 있는 전동 키트를 증정해 편하고 안전한 이동을 도울 계획이다.

상상인그룹은 내년 1월을 시작으로 분기마다 200명에게 수동휠체어용 전동 키트를 줄 예정이다.

고려대학교 의과대학·심리학과 연구진은 이 프로젝트의 효과성 연구를 해 전문성과 완성도를 높일 계획이다.

상상인저축은행 관계자는 "이동권이 장애아동 삶의 질에 막대한 영향을 끼치는 데 반해, 이를 지원하는 체계적 프로그램은 부족하다"며 "차별화한 아동 지원 사회공헌 모델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상상인그룹, 장애아동 이동권 증진 위한 업무 협약
상상인그룹, 장애아동 이동권 증진 위한 업무 협약상상인그룹은 40억원 규모 사회공헌자금을 출연해 사회공헌 연합체 행복얼라이언스, 소셜벤처 토도웍스와 함께 장애아동 이동권 증진 사업을 하기로 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행복나눔재단 사옥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서 이민식(왼쪽부터) 상상인 전무, 제갈태호 상상인저축은행 대표, 정진수 상상인플러스저축은행 대표, 김용갑 행복나눔재단 총괄본부장, 최영욱 상상인선박기계 대표, 이민구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교수, 심재신 토도웍스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상상인 제공=연합뉴스]

hye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2/13 18:1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