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재명 백의종군 승부수로 대선 교두보 '사수'

기소대비 플랜B 준비한듯…민주당 잔류로 '위기관리' 능력 과시
탈당시 대권도전 힘들어…일단 '내려놓기'로 작전상 후퇴 분석
경기도청 청사에서 나오는 이재명 경기지사
경기도청 청사에서 나오는 이재명 경기지사(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지난 11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청에서 검찰의 수사결과 발표 관련 입장을 밝히기 위해 청사에서 나오고 있다. xanadu@yna.co.kr

(수원=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직권남용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돼 정치 인생 최대의 위기에 처했던 이재명 경기지사가 특유의 승부사 기질을 발휘하며 '부활'을 위한 숨통을 확보한 모양새다.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이 지사에 대한 당원권을 법원 판결 때까지 유보하기로 결론지으며 이 지사는 일단 한숨 돌리게 되어서다.

이른바 '혜경궁 김씨' 트위터 사건에서 아내 김혜경씨가 불기소 처분된 데 이어 탈당·출당 논란도 잦아들며 재판 결과에 따라선 대권행보에 다시 시동을 걸 수 있게 된 셈이다.

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12일 "이 지사가 당원으로서 권리를 행사하지 않겠다고 말했다"면서 별도 조치 없이 이를 수용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 대표는 "여러 가지를 종합해 판단하건대 당의 단합을 위해 이를 수용하는 게 옳겠다고 최고위원들 간 논의가 있었다. 재판과정을 지켜보겠다"고 했다.

11일 '친형 강제입원' 등 3가지 사건으로 기소된 이 지사에 대한 징계 논의가 이어지다 하루 만에 봉합된 데는 이 지사의 위기관리 능력이 한몫했다는 평가다.

그는 기소에 대비한 플랜B를 마련해 놓은 듯 이틀 연속 임팩트 있는 메시지를 던지며 매우 불리한 상황에서도 자기주도적으로 탈당ㆍ출당론을 잠재웠다.

앞서 이 지사는 검찰의 기소가 발표되자 곧바로 기자회견을 갖고 "예상했던 결론이라 당황스럽지는 않다"며 "기소된 사건의 진실규명은 법정에 맡기고 이제 오로지 도정에만 집중하겠다"고 수습에 나섰다.

그는 그러면서 "저는 여전히 자랑스러운 민주당의 당원이다. 평범한 당원의 한 사람으로서 맡은 바 소임에 최선을 다하며 당에 누가 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며 "여러분도 공정사회 대동세상을 바라시면, 저에게 탈당을 권할 것이 아니라 함께 입당해 달라"고 강조했다.

기소 시점을 계기로 친정인 더불어민주당에서 터져 나올 수 있는 탈당ㆍ출당론에 선제적으로 대응한 카드였다.

이날 새벽에는 한 걸음 더 나아가 "당의 단합을 위해 평당원으로 백의종군하겠다"고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고 이 대표에게 전화해 이 같은 입장을 호소, 결국 긍정적인 답변을 끌어냈다.

[그래픽] 검찰, 이재명 지사 기소·부인 김혜경 씨는 불기소
[그래픽] 검찰, 이재명 지사 기소·부인 김혜경 씨는 불기소

당원권 유보 결정에는 이른바 '혜경궁 김씨' 트위터 사건에서 아내 김혜경씨가 불기소처분을 받은 점도 일조한 것으로 분석된다.

혜경궁 김씨 계정주가 노무현 전 대통령과 문재인 대통령에 관해 쓴 비방 글은 패륜 수준이라는 비난과 함께 민주당 지지자들의 공분을 샀던 사안이었는데, 불기소로 막을 내림에 따라이 지사의 당잔류 명분도 그만큼 커졌기 때문이다.

여권내 차기 대선의 유력한 주자 중 한명으로 꼽히는 이 지사한테는 당잔류가 대권도전의 중요한 자산이다. 지금까지 보수와 진보의 거대 양당이 아닌 제3당이라는 루트를 통해 대권고지를 밟은 후보가 없다는 점에서 그렇다.

결국 어떻게서든 이 지사 입장에서는 당에 뿌리를 박고 있어야 재판의 결과에 따라 집권여당 예비후보로 대권레이스에 도전이 가능한 것이다. 그런 점에서 이 지사는 '백의종군'이라는 승부수를 던져서 대권교두보를 사수한 측면이 있다는 해석이 나온다.

이 지사의 한 측근은 "'죽으나 사나 민주당원'이라고 배수진을 친 진정성과 이 지사의 두꺼운 지지층을 고려해 당 지도부에서 징계 유보 결정을 내린 것으로 보인다"며 "여기에 더해 이 지사의 승부사 기질이 제대로 발휘된 것"이라고 자평했다.

이 측근은 "향후 도정에 더욱 집중하고 이재명표 개혁정책에 드라이브를 거는 한편 기소된 사건에는 법리판단을 통해 치열하게 준비할 것"이라며 "일로 승부를 걸어 국민의 선택을 받으면 대권 도전의 기회도 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입장 밝히는 이재명 경기지사
입장 밝히는 이재명 경기지사(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1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청에서 검찰의 수사결과 발표 관련 입장을 밝히고 있다. 검찰은 이날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공표 등 혐의를 받는 이 지사를 기소하고 부인 김 씨는 불기소 처분했다.
xanadu@yna.co.kr

c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2/12 14: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