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삼성, 中 톈진 배터리·MLCC 공장에 24억 달러 투자

송고시간2018-12-10 22:42

삼성SDS
삼성SDS

[삼성SDS 제공]

(홍콩=연합뉴스) 안승섭 특파원 = 삼성그룹이 모두 24억 달러(약 2조7천억원)를 투자해 중국 톈진(天津)에 배터리와 자동차 전장용 적층세라믹콘덴서(MLCC) 공장을 짓는다고 중국 신화통신이 10일 보도했다.

신화통신이 톈진 시 당국을 인용해 보도한 바에 따르면 삼성SDI는 8억 달러를 투자해 10만㎡ 규모의 배터리 공장을 지을 방침이다.

이 공장에서는 에너지저장장치(ESS), 전기차, 전자 제품 등에 쓰이는 배터리가 생산될 예정이다.

또 삼성전기는 자동차 전장용 MLCC 공장을 내년까지 완공해 2020년부터 가동할 예정이다.

중국 톈진은 삼성의 주요 해외 생산 거점 중 하나로, 삼성그룹 10개 계열사가 진출해 있다. 이들 기업의 생산액은 120억 달러에 달한다.

ssah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