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단양 광산서 폭약 설치하던 근로자 낙석에 깔려 숨져

송고시간2018-12-10 21:18

(단양=연합뉴스) 김형우 기자 = 10일 오후 3시 30분께 충북 단양군 매포읍의 한 석회석 공장 광산에서 갑작스럽게 굴러떨어진 바위에 작업 중이던 근로자 A(63)씨가 깔려 숨졌다.

공사현장 안전사고(PG)
공사현장 안전사고(PG)

A씨는 당시 광산에서 폭약을 설치하는 작업을 하다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현장 관계자들을 상대로 안전수칙 준수여부 등을 조사하고 있다.

vodcas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