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민주, 국회의원 세비 인상분 사회환원 방안 논의키로(종합)

송고시간2018-12-10 17:47

바른미래 '전액 반납' 선제 약속…한국, 새 원내지도부 선출 후 결정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10일 내년도 국회의원 세비 인상분을 사회에 환원하는 방안을 의원총회에서 논의하기로 했다.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오늘 최고위원회의에서 세비 인상분을 사회 공헌기금으로 출연하는 등의 방안을 의총을 통해 논의하자고 뜻을 모았다"고 밝혔다.

박주민 최고위원은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게 세비가 인상된 것을 매우 죄송스럽게 생각한다"며 "인상분을 반납하거나 사회에 기부할 것"이라고 말했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서 세비 인상에 반대하는 취지의 청원이 나흘 만에 16만명 이상의 동의를 받는 등 비판 여론이 고조되자 뒤늦게 진화에 나선 모습이다.

국회는 지난 8일 내년도 예산안을 처리하면서 국회의원 세비를 올해보다 1.8%(182만원) 높이기로 의결했다.

이에 앞서 바른미래당은 지난 4일 선제적으로 세비 인상분을 전액 반납하기로 했다. 민주평화당 유성엽 의원 등도 인상분을 받지 않겠다고 공개적으로 밝혔다.

자유한국당은 오는 11일 새 원내 지도부 선출 후 당내 논의를 거쳐 세비 반납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

(서울=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10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8.12.10
mtkht@yna.co.kr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