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남 최고령 고액기부자 탄생…90살 강선이 씨

송고시간2018-12-10 16:46

경남 최고령 고액 기부자 탄생
경남 최고령 고액 기부자 탄생

왼쪽이 강선이 기부자, 오른쪽은 김용희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경남모금회 제공]

(함양=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1억원 이상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Honor Society) 경남 최고령 회원이 탄생했다.

경남 함양군에 사는 강선이(90) 씨가 10일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억원 기부약정을 해 경남 109번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이 됐다.

강 씨는 올해부터 2022년까지 1억원을 기부하기로 약속했다.

그는 1930년 4월생으로 우리나라 나이로 치면 90살이 된다.

강선이 씨는 하충식 한마음 창원병원 이사장 모친이다.

개인은 1억원 이상을 기부하거나 기부약정을 하면 회원이 된다.

seam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