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8개 첨단기업 세종시에 2021년까지 2천400억 투자

송고시간2018-12-10 15:46

공장·연구소 등 건설…1천247개 일자리 창출 기대

세종시-유망기업 합동 투자협약 체결식
세종시-유망기업 합동 투자협약 체결식

[세종시 제공]

(세종=연합뉴스) 김소연 기자 = 다음소프트 등 28개 첨단·4차산업 분야 기업이 앞으로 3년간 세종시에 2천400억원을 투자한다.

세종시는 10일 시청 집현실에서 이들 기업과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들 기업은 2021년까지 스마트그린 일반산업단지와 세종테크밸리 등 15만6천659㎡ 부지에 2천400억원을 투자해 공장과 연구소 등을 건설하게 된다.

협약 체결 기업은 빅데이터, 로봇기술, 생명과학, 액정표시장치 등 첨단·4차산업 분야 우량기업이라고 시는 설명했다.

특히 시 3대 성장 산업인 공공행정 연관 산업, 지식·문화·정보·예술 산업, 스마트시티 산업 등과도 연관된 기업이다.

이번 협약에는 수도권 소재 기업 9곳도 참여한다. 수도권 9개 기업이 투자하는 금액은 560억원 규모다.

협약 참여 기업 가운데 빅데이터 분석, 검색엔진, 텍스트마이닝 분야 국내 대표기업인 다음소프트가 눈길을 끈다.

그린광학은 광학 시스템·광부품·광디스플레이 제조업체로, 중소기업부가 선정한 기술혁신형 중소기업이다.

시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1천247개의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내다봤다.

이춘희 시장은 "세종시 3대 성장 산업 중에서도 기술력과 경쟁력을 갖춘 우량기업을 가족으로 맞게 돼 기쁘다"며 "투자를 약속한 기업이 세종에서 활동하는 데 불편함이 없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soy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