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인국철 인천 동암역 스크린도어 유리 파손…"교체 작업 중"

서울 지하철 1호선 동암역
서울 지하철 1호선 동암역[촬영 반종빈]

(인천=연합뉴스) 홍현기 기자 = 8일 오전 10시 35분께 인천시 부평구 경인국철(서울지하철 1호선) 동암역 승강장에서 한 스크린도어의 유리가 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코레일은 서울 용산행 특급열차가 동암역을 무정차 통과하면서 발생한 진동으로 제대로 닫혀있지 않았던 용산행 급행열차 전용 승강장 스크린도어 유리가 파손된 것으로 보고 있다.

지상에 있는 동암역 승강장의 해당 스크린도어는 한파로 인해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 상태였다고 코레일은 설명했다.

수도권기상청 인천기상대에 따르면 인천의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0.9도로 올 겨울들어 가장 낮았다.

코레일 측은 이날 오전 10시 45분부터 스크린도어 유리 교체 작업을 벌이고 있다.

코레일 관계자는 "스크린도어 파손으로 다친 사람은 없었고 지하철 운행에도 차질이 없다"고 말했다.

h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2/08 14:1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