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민석·정재원 등 男팀추월, 3차 빙속 월드컵서 6위

평창올림픽 당시 남자 팀추월 팀
평창올림픽 당시 남자 팀추월 팀[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 한국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추월 대표팀이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월드컵 3차 대회에서 6위를 차지했다.

김민석(성남시청), 정재원(동북고), 이도형(한국체대), 엄천호(스포츠토토)로 이뤄진 남자 팀추월 팀은 7일(현지시간) 폴란드 토마슈프마조비에츠키에서 열린 2018-2019 ISU 스피드스케이팅 월드컵 3차 대회 첫날 남자 팀추월 결승에서 3분 52초 640을 기록했다.

금메달은 3분 47초 500을 기록한 일본이 차지했고, 노르웨이와 러시아가 은메달과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민석과 정재원은 지난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이승훈(대한항공)과 함께 팀추월 은메달을 합작했으나 이번 시즌 월드컵에선 아직 메달이 없다.

이날 다른 종목에서도 한국 선수들이 메달권에 들지 못했다.

여자 500m 1차 레이스에선 김현영(성남시청)이 38초 710, 김민선(의정부시청)이 38초 716으로 각각 8위와 9위를 차지했다.

남자 500m 1차 레이스에서는 김준호(강원도창)가 35초 308로 10위, 김태윤(서울시청)과 차민규(동두천시청)는 각각 35초 736, 35초 754로 17위와 18위에 그쳤다.

김태윤의 레이스
김태윤의 레이스[EPA=연합뉴스]

mihy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2/08 09:4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