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PRNewswire] Graforce의 플라스말리시스, 저탄소 운송과 항공에 열쇠 제공


- 운송 혁신

(베를린 2018년 12월 6일 PRNewswire=연합뉴스) 카토비체에서 유엔 기후변화 회의(COP24)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국제 사회는 CO2 배출량을 극적으로 줄일 방법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세계 CO2 배출량 중 약 5분의 1을 차지하는 운송이 핵심 요인이다. 그리고 그 경향은 계속 증가 추세다.

독일 기술업체 Graforce가 산업용 폐수와 재생에너지에서 기후 중립적인 합성 연료를 생산하는 독특한 기술을 개발했다. 이 신기술 '플라스말리시스(plasmalysis)'는 낮은 수소 생산 비용, 매우 다양한 폐수, 매우 감소한 배출량을 바탕으로 화석 연료를 대체하는 데 크게 일조하고 있다.

Graforce 설립자 Dr. Jens Hanke는 "지금은 파리에서 합의된 기후 목표에 크게 뒤처진 상태"라며 "이제 모든 기회를 잡아야 할 시점이다. E-연료는 특히 운송 부문에서 기후 보호에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휘발유, 디젤, 천연가스, 등유: 기후 중립적인 연료 생산 가능

Graforce는 2010년부터 에너지 공급의 미래를 위한 일을 해왔다. 베를린의 자사 Power2X 공장에서 Graforce는 자체적으로 개발한 플라스말리시스 공정을 이용해 이미 수소를 생산하고 있다. 증류수를 사용하는 전기 분해와 달리, 플라스말리시스는 폐수에 함유된 고에너지 화합물로부터 수소를 생산한다. 이 공정은 연료 생산비용을 반으로 낮추고, 훨씬 더 높은 생산량을 보장한다.

폐수 위 태양광이나 풍력 에너지에서 플라스마라 불리는 고주파 장력장이 형성된다. 이는 바이오가스, 하수 또는 산업 공장에서 생산 공정에 따라 발생한다. 이 플라스마는 폐수에 포함된 탄소와 질소화합물(요소, 아미노산, 질산염 및 암모늄)을 개별 원자로 분해한다. 분해된 원자는 다시 결합하게 되는데, 이를 통해 수소가 생성되거나, 요건에 따라 CO, CO2 또는 메탄(CH4)이 생성된다.

입증된 피셔-트롭슈(Fischer-Tropsch) 공정을 이용해 발생한 CO2나 CO 및 수소로부터 합성 액체연료를 만들 수 있다. 이 합성 연료는 무엇보다 조정이나 제약 없이 장기 운송, 항공 및 해상 운송의 기후 친화성을 높인다.

메탄을 사용하거나 수소에 바이오가스를 혼합할 경우 HCNG가 생성되는데, 이는 천연가스 차량과 열병합발전소의 연료로 사용되어 배출가스(CO2, CO, HC, NOx)를 20~60% 감소시킬 수 있다. 마지막까지 남는 유일한 폐기물은 정화수와 산소다. Graforce는 자동차 제조업체 아우디, 공익사업 기업 Berliner Wasserbetriebe 및 기타 업체와 협력한다.

- 상호 참조: 사진은 AP Images(http://www.apimages.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추가 정보: http://www.graforce.com

연락처

Graforce GmbH

Dr. Jens Hanke

Johann-Hittorf-Str. 8

12489 Berlin

전화: +49 30 - 63 2222-110

presse@graforce.de

출처: Graforce GmbH

Breakthrough in Transport: Graforce's Plasmalysis Is Key to Low-carbon Traffic and Aviation

BERLIN, December 6, 2018/PRNewswire/ -- With the UN Climate Change Conference in Katovice (COP24) now underway, the international community is discussing how to drastically reduce CO2 emissions. Transport is a key factor, responsible for about a fifth of global CO2 emissions - and the trend is rising.

German technology company Graforce has developed a unique technology for producing climate-neutral, synthetic fuels from industrial wastewater and renewable energies. With low hydrogen production costs, a wide variety of wastewaters and significantly reduced emissions, its new plasmalysis technology makes a significant contribution to replacing fossil fuels.

"We are well below the climate targets agreed in Paris. It's high time to seize every opportunity," explains Dr. Jens Hanke, founder of Graforce. "E-fuels could be critical to climate protection, especially in the transport sector."

Gasoline, diesel, natural gas, kerosene: climate-neutral fuel production is possible

Graforce has been working on the future of energy supply since 2010. At its Power2X plant in Berlin, Graforce is already producing hydrogen using the plasmalysis process developed in-house. Unlike electrolysis, which uses distilled water, plasmalysis produces hydrogen from high-energy chemical compounds in wastewater. The process halves fuel production costs and results in significantly higher yields.

A high-frequency field of tension - called plasma - is generated from solar or wind energy above wastewater, which is produced, for example, in production processes in biogas, sewage or industrial plants. This plasma breaks down the carbon and nitrogen compounds (urea, amino acids, nitrates and ammonium) contained in the water into individual atoms, which then rebond. This produces hydrogen and - depending on the requirements - CO, CO2 or methane (CH4).

Synthetic liquid fuels can then be produced from the resulting CO2 or CO and hydrogen using the proven Fischer-Tropsch process. These fuels make, above all, long-haul transport, aviation and shipping more climate-friendly without any adjustments or restrictions.

Using methane or mixing hydrogen with biogas produces HCNG, which can be used as fuel in natural gas vehicles and in combined heat and power plants to reduce emissions (CO2, CO, HC, NOx) by 20 to 60 percent. The only waste products that remain are purified water and oxygen. Graforce cooperates with the carmaker Audi, the utility company Berliner Wasserbetriebe and other firms.

- Cross reference: Picture is available at AP Images (http://www.apimages.com) -

For more information: http://www.graforce.com

Contact

Graforce GmbH

Dr. Jens Hanke

Johann-Hittorf-Str. 8

12489 Berlin

Phone: +49 30 - 63 2222-110

presse@graforce.de

Source: Graforce GmbH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2/06 09: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