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해오름동맹' 포항·경주·울산 지진방재 공동 대응한다

송고시간2018-12-04 18:21

방재인력 교류, 물자·장비 지원으로 안전문화 확산

해오름동맹 지진방재 및 대응 공동협력[포항시 제공]
해오름동맹 지진방재 및 대응 공동협력[포항시 제공]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포항시와 경주시, 울산시가 지진 대응에 힘을 모은다.

해오름동맹 지역인 포항시, 경주시, 울산시는 4일 포항시청에서 '지진방재 및 대응 공동협력단 회의'를 하고 활동에 들어갔다.

3개 시는 함께 지진에 대비하고 대응하는 실무협력단을 운영하고 지진이 나면 인력·물자·장비를 신속하게 지원한다.

또 지진 관련 전문가와 방재인력 교류, 체험형 교육과 훈련 프로그램을 공동 개발하고 우수 시스템과 선진사례도 도입하기로 했다.

앞으로 지진 포럼과 토론회, 아카데미 등 각종 행사도 함께 열어 안전문화 확산에 노력할 계획이다.

3개 시는 지난 8월 맺은 해오름동맹 2차 상생협약을 실천하기 위해 이같이 뜻을 모았다.

허성두 포항시 지진대책국장은 "경기침체와 저출산, 각종 재난 위기에서 도시 간 협력은 선택이 아닌 생존의 문제"라며 "세 도시가 힘을 모아 안전하고 발전적인 도시환경을 조성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