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검찰, 이웅열 코오롱 회장 '상속세 탈세' 혐의 수사 착수

송고시간2018-12-04 15:46

임직원과 인사하는 이웅열 코오롱 회장
임직원과 인사하는 이웅열 코오롱 회장

(서울=연합뉴스) 23년간 코오롱그룹을 이끌어온 이웅열 회장이 28일 오전 서울 마곡동 코오롱원앤온리타워에서 퇴임을 발표 후 임직원과 인사하며 눈물을 글썽이고 있다. 2018.11.28 [코오롱그룹 제공]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검찰이 이웅열(63) 코오롱그룹 회장의 상속세 탈세 혐의에 대한 수사에 들어갔다.

4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조세범죄조사부(최호영 부장검사)는 최근 국세청이 조세포탈 혐의로 고발한 이 회장의 사건을 조사하기 시작했다.

검찰 관계자는 "진행하고 있던 다른 사건을 마무리하면서 최근 코오롱그룹의 조세포탈 혐의 수사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국세청은 2016년 코오롱그룹을 세무조사한 뒤 그 결과를 토대로 이 회장을 조세범처벌법 위반 혐의로 지난해 검찰에 고발한 바 있다.

지난 23년간 코오롱그룹을 이끈 이 회장은 코오롱그룹 창업주 이원만 회장의 손자이자 이동찬 명예회장의 아들로, 내년부터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겠다고 지난달 선언했다.

cho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