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대공원역∼신안산선 최적 연결노선 용역 착수

송고시간2018-12-04 14:24

(수원=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경기도는 인천시, 시흥시, 광명시와 함께 인천지하철 2호선 인천대공원역과 신안산선을 연결하는 최적 노선을 선정하기 위한 사전타당성 조사 용역에 착수했다고 4일 밝혔다.

인천지하철 2호선 광명 연장 노선도
인천지하철 2호선 광명 연장 노선도

[인천시 제공=연합뉴스]

내년 10월까지 진행되는 용역에서는 인천대공원역∼광명역(11.9㎞), 인천대공원역∼매화역(9.1㎞), 인천대공원역∼독산역(14.2㎞) 등 3개 노선을 비교·분석해 가장 효율적인 노선을 선정하게 된다.

용역비 1억4천만원은 4개 기관이 공동 부담한다.

최적 노선이 확정되면 국토교통부에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을 요청하고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 사업' 신청을 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인천지하철 2호선이 연장돼 신안산선과 연결되면 광명·시흥지역 주민의 출퇴근 편의가 크게 개선되고 인천국제공항 등 주요 교통지점 접근성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천지하철 2호선은 서구 검단오류역에서 남동구 운연역을 잇는 29.2km 구간에 건설돼 2016년 7월 30일 개통됐다.

신안산선은 경기도 안산에서 광명을 거쳐 여의도까지 43.6㎞를 연결하는 사업으로, 당초 개통 목표는 2023년이었지만 사업자 선정 등 절차가 길어지며 착공이 다소 늦어지고 있다.

ch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