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평화 마라토너 강명구 "평양시민과 손잡고 달릴 날 염원"

송고시간2018-12-01 17:38

남북통일 염원…1년 2개월간 유라시아 대륙 횡단해

기념사진 찍는 마라토너 강명구 씨
기념사진 찍는 마라토너 강명구 씨

(파주=연합뉴스) 이희열 기자 = 유라시아 횡단 마라톤을 마치고 DMZ를 따라 파주 임진각에 1일 도착한 마라토너 강명구(왼쪽에서 두 번째)씨가 망배단 기념행사에서 지지자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2018.12.1
joy@yna.co.kr

(파주=연합뉴스) 최재훈 기자 = 1일 오후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에서는 평화통일을 기원하며 유라시아 대륙을 횡단한 평화 마라토너 강명구(62)씨 환영행사가 열렸다.

강씨는 지난해 9월 1일부터 남북평화 통일을 염원하며 네덜란드 헤이그에서 출발해 중앙아시아와 중국 등 16개국을 1년 2개월 동안 매일 40km씩 달렸다.

당초 북한을 통과해 귀국하려 했으나 상황이 여의치 않아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를 거쳐 11월 15일 강원도 동해항으로 입국한 강씨는 DMZ를 따라 달려 이날 목적지인 임진각에 도착했다.

손들어 답례하는 마라토너 강명구 씨
손들어 답례하는 마라토너 강명구 씨

(파주=연합뉴스) 이희열 기자 = 유라시아 횡단 마라톤을 마치고 DMZ를 따라 파주 임진각에 1일 도착한 마라토너 강명구(왼쪽)씨가 망배단 기념행사에서 지지자들에게 손들어 인사하고 있다. 2018.12.1
joy@yna.co.kr

강씨는 행사에서 "여러분과 함께 신의주로 넘어가서 다시 한반도를 가로지르는 달리기를 하며 평양시민들과 손을 마주 잡고 달릴 수 있는 그 날이 오기를 염원한다"고 말했다.

jhch79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