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베트남 방문한 리용호 北외무상 "경제협력 확대 임무 안고 왔다"(종합)

송고시간2018-12-01 17:01

베트남 개혁·개방모델 '도이머이' 노하우 전수 총력

리용호 북한 외무상, 베트남 총리 면담
리용호 북한 외무상, 베트남 총리 면담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리용호 북한 외무상(왼쪽)은 1일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와 면담하고 양국 간 우호증진 반안을 논의했다. 리 외무상은 4일간의 일정으로 베트남을 방문 중이다. 2018.12.1 youngkyu@yna.co.kr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리용호 북한 외무상은 1일 베트남의 국부인 호찌민 전 주석 묘를 참배한 뒤 응우옌 쑤언 푹 총리와 면담하고 양국 간 우호증진 방안을 논의했다.

리 외무상은 이번 베트남 방문에서 첨단산업 단지와 관광지를 둘러보는 등 베트남의 개혁·개방모델인 '도이머이'(쇄신) 노하우 전수에 공을 들이고 있다.

리 외무상은 이날 오후 베트남 하노이 총리 공관에서 푹 총리와 한 면담에서 "우리 대표단은 이번에 두 나라 사이에 좋게 발전하고 있는 쌍무관계(양자관계)를 가일층 더 확대 발전시키고, 경제협력 분야도 확대 발전시키는 임무를 안고 왔다"고 말했다.

그는 또 "박봉주 내각 총리의 따뜻한 인사를 전한다"고 밝혔다.

리용호 북한 외무상, 베트남 총리 면담
리용호 북한 외무상, 베트남 총리 면담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리용호 북한 외무상(왼쪽)이 1일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와 면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리 외무상은 4일간의 일정으로 베트남을 방문 중이다. 2018.12.1 youngkyu@yna.co.kr

이에 앞서 푹 총리는 "리 동지의 이번 방문은 60년 전 김일성 (북한) 주석이 방문했을 때와 비슷한 시기여서 방문의미가 더 크다"면서 "양국 관계는 60년 전에 만들어졌을 정도로 오랜 전통이 있다"고 말했다.

푹 총리는 또 "팜 빈 민 (베트남) 외교부 장관과의 회담에서 좋은 결과가 있었다는 보고를 받았다"면서 "두 나라 관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리 외무상은 전날 팜 빈 민 베트남 부총리 겸 외교부 장관과의 회담에서도 "베트남 국민이 이룬 사회·경제적 발전과 국제적 통합을 목격했다"면서 양국 간 교류협력 확대 필요성을 언급했다고 현지 언론이 전했다.

민 장관은 이에 대해 "베트남은 북한의 필요에 부합하는 사회·경제 발전과 국가 건설 경험을 공유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리 외무상은 공개된 일정 외에도 베트남 하노이 외곽에 있는 호아락 첨단산업단지를 찾아 외자 유치 과정과 성과를 직접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또 베트남 북부 꽝닌성에 있는 유명 관광지인 하롱베이를 방문, 선상 투어를 하면서 관광산업 활성화 방안을 모색할 것으로 전해졌다.

리 외무상은 이와 함께 베트남 방문 기간 농업, 경제 분야 전문가들을 두루 만나 발전 노하우를 익힐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2일 북한의 중동 최우방국인 시리아를 방문할 계획이다.

리 외무상의 시리아 방문은 바샤르 알 아사드 시리아 대통령의 방북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간의 정상회담을 준비하기 위한 것으로 알려졌다.

리용호 북한 외무상, 호찌민 전 베트남 주석 묘 참배
리용호 북한 외무상, 호찌민 전 베트남 주석 묘 참배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베트남을 방문 중인 리용호 북한 외무상(오른쪽 끝)이 1일 베트남 하노이에 있는 호찌민 전 베트남 국가주석의 묘를 참배하고 있다. youngkyu@yna.co.kr

youngky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