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T "통신장애 무선회선 84% 복구…인터넷은 98%"

송고시간2018-11-26 12:06

(서울=연합뉴스) 최현석 기자 = KT[030200]는 서울 아현지사 통신구 화재로 인한 통신장애 복구 작업을 진행한 결과 26일 오전 11시 현재 무선회선이 84%, 인터넷은 98% 복구됐다고 밝혔다.

KT는 무선회선 2천833개 기지국 중 2천380개가 복구됐다고 설명했다.

무선회선 복구율은 전날 오후 6시 기준 63%보다 21%포인트 상승했다. 인터넷 복구율도 전날보다 1%포인트 높아졌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KT 통신장애 복구 과정에서 LG유플러스 광케이블망을 일부 활용했으며, SK텔레콤과 LG유플러스의 와이파이 8천300식을 KT 가입자에게도 개방했다고 설명했다.

국과수, 보다 정밀하게
국과수, 보다 정밀하게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26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KT 아현국사 화재현장에서 국과수 관계자들이 2차 합동감식을 하고 있다. pdj6635@yna.co.kr

지난 24일 오전 11시 12분께 서대문구 충정로 KT 아현지사 건물 지하 통신구에서 화재가 발생해 광케이블·동 케이블 등을 태우고 10여 시간 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아현지사 회선을 쓰는 중구·용산구·서대문구·마포구 일대와 은평구·경기 고양시 일부 지역에 통신 장애가 발생했다. KT가 제공하는 휴대전화와 유선전화, 초고속인터넷, IPTV 서비스, 카드결제 단말기 등이 먹통이 돼 일대에서 혼란이 빚어졌다.

소실된 광케이블과 회선까지 완전히 복구하려면 일주일가량 걸릴 것으로 소방당국과 KT는 보고 있다.

KT는 이번 통신장애 피해를 본 고객에게 1개월 치 요금을 감면키로 한 바 있다.

KT 아현국사 화재로 통신장애 이틀째 계속
KT 아현국사 화재로 통신장애 이틀째 계속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KT 아현국사 화재로 통신장애가 이틀째 계속되고 있는 25일 오후 서울의 한 상점가 ATM 기기에 장애 관련 안내 문구가 붙어있다. kane@yna.co.kr

harrison@yna.co.kr

통신사 자체점검 D급 시설도 정부 점검 대상에 포함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