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폼페이오 "남북관계, 北비핵화에 중요한 요소…核협상 시간걸려"

송고시간2018-11-26 11:50

라디오 인터뷰 "한미 워킹그룹은 보조 맞추기 위한 것…北에 인내할 준비 돼"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AP=연합뉴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윤영 기자 =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25일(현지시간) 북한 비핵화라는 목표를 달성하는 데 있어 남북 간의 관계가 중요한 요소 중의 하나라고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미국 캔자스 주 라디오 방송인 KFDI뉴스와 가진 인터뷰에서 "우리가 북한 비핵화를 위해 노력하고, 또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 간의 약속을 이행하기 위해 노력하는 데 있어 여러 중요한 요소들이 있다"며 "남북 관계도 그 요소 가운데 하나"라고 말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지난 20일 출범한 한·미 워킹그룹과 관련해 "워킹그룹은 한반도의 평화를 복원하려는 노력이 비핵화 논의와 병행해 나아갈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고안된 것"이라며 "우리는 한국의 파트너들과 보조를 맞추고 있으며 그런 방향으로 유지되기를 원한다"고 강조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최근 김 위원장이 현지 지도한 '첨단전술무기'와 관련한 질문에는 "그들이 언급하려는 것이 무엇인지 우리는 알고 있다"면서도 "많이 얘기할 수는 없다"고 말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또 북한과의 비핵화 협상에 대해서는 "시간이 걸릴 것이다. 우리는 인내할 준비가 돼 있다"며 "북한이 미사일 실험과 핵실험을 계속 멈추도록 노력하는 동안에도 경제 제재는 계속 유지될 것"이라고 말했다.

폼페이오 장관의 이날 인터뷰 발언은 지난 8일로 잡혔다가 돌연 연기된 뉴욕 북미 고위급 회담의 재추진이 당초 기대보다 지연되는 가운데 나온 것이어서 주목된다.

캔자스 주 연방 하원의원 출신인 폼페이오 장관은 지난 22일에도 캔자스 지역 방송국인 KQAM과의 전화 인터뷰에서 북한 비핵화가 "먼 길이 될 것"이라며 시간표는 없다고 밝혔다.

y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