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대 연구팀, 생물 감각·운동신경 기능 가진 인공신경 개발

송고시간2018-11-26 11:16

생물체의 신경(위)과 인공신경(아래)
생물체의 신경(위)과 인공신경(아래)

[서울대 공대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서울대 공대는 재료공학부 이태우 교수가 미국 스탠퍼드대학 제난 바오 교수와 공동 연구로 생물의 감각·운동 신경과 유사한 신축성 인공 신경을 개발했다고 26일 밝혔다.

연구팀은 빛에 반응하는 인공 신경을 이용해 인공 근육을 제어하는 인공 감각·운동 신경을 구현했다.

인공 감각·운동 신경은 생물의 빛 수용체를 모사하는 광센서, 생체 시냅스(신경세포의 접합 부분)를 모사하는 신축성 유기 나노선 인공 시냅스, 생체 근육 섬유를 모사하는 고분자 원동기로 구성됐다.

인공 시냅스는 광센서로부터 신호를 받아 인공 근육 섬유를 자극한다. 이 과정에서 인공 근육 섬유는 생체 근육 섬유가 수축하는 원리와 유사한 방식으로 수축을 제어한다.

이 교수는 "가까운 미래에 생물체와 같이 행동하는 로봇을 개발하는 데 적용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알츠하이머, 파킨슨 등의 질환을 완화하거나 치료하는 보철장치 개발에 새로운 이정표를 제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국제 학술지 '사이언스'(Science) 자매지인 '사이언스 어드밴시스'에 게재됐다.

p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